- 리고니어 미니스트리

리고니어 블로그

유능한 목사들과 성경 교사들의 숙고케하는 아티클들은 성장하는 그리스도인들의 믿음을 돕기위해서 성경적이고 신학적이고 실제적인 주제들을 다룹니다.

2024년 03월 02일

모든 권위를 가지신 머리

“교회의 머리”라는 그리스도의 칭호는 회사나 조직의 우두머리라는 표현으로 사용된 것이 아니다. 골로새서 1장 18절에서 바울은 그리스도를 “몸인 교회의 머리”라고 표현하고 있다. 다시 말해, 살아계신 그리스도는, 살아 있는 그분의 신부인 몸의 머리라는 것이다.
2024년 03월 01일

기독교 인간론과 도덕적 삶

기독교 저술가들은 때때로 교리와 윤리가 함께 가야 한다는 점에 주목한다. 신학의 모든 영역이 도덕적 함의를 가지고 있지만, 인간에 대한 교리(인간론)는 특히 도덕적 삶에 강력한 영향을 미친다. 우리가 누구인가 하는 것은 우리가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와 분리될 수 없다. 또한 하나님이 원하시는 우리의 행동 방식은 하나님이 우리에게 부여하신 인간 본성과 일치한다.
2024년 02월 24일

인간의 언약 파기와 하나님 형상의 회복

성경은 인간의 일부만이 하나님의 형상대로 창조된 것이 아니라 남자와 여자, 곧 인류 전체가 하나님의 형상대로 창조되었다고 말한다. 따라서 그 형상은 인성 전체에 존재한다. 인간이 지닌 하나님의 형상을 광범위하게 생각해본다면, 몸과 영혼, 소유한 은사, 주어진 존엄성, 땅을 다스리는 지위를 포함할 수 있다.
2024년 02월 24일

하나님과 언약 관계에 있는 인간

하나님께서 아담과 하와를 창조하신 날부터 그들은 하나님과 언약 관계에 있었다. 물고기가 하나님이 주신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물속에서 사는 것처럼, 인간 또한 하나님이 주신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하나님과 언약 관계 속에서 살아간다.
2024년 02월 22일

인간은 몸과 영혼의 복합체

교회는 거의 예외 없이 인간의 본성이 몸과 영혼의 복합체라는 데 동의해왔다. 하나님께서 창조하신 인간의 몸과 영혼은 자의식을 지닌 한 인격체로서 심신의 결합체이다. 이 견해를 이분법이라고 한다. 이 글의 목적은 몸(인간 본성 중 물리적/물질적 요소)과 영혼(성경에서 “영혼” 또는 “영”으로 다양하게 묘사되는 비물질적 요소)에 관해 성경이 가르치는 바에 관해 살펴보는 것이다.
2024년 02월 16일

하나님의 형상으로서의 인간

하나님의 창조에 있어 가장 좋은 부분은 그리 오랫동안 비밀로 유지되지 못했다. 그것은 성경의 첫 번째 장에 나와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창세기 1장은 거기에 도달하는 데 시간이 걸리는 것처럼 보이며, 문맥 속에서 하나님의 일을 보게 함으로 마침내 그 일이 다가왔을 때 우리가 진정으로 감사 할 수 있게 한다. 하나님의 형상을 지닌 존재의 출현은 우주라는 화폭에 찍힌 화룡점정과 같다.
2024년 02월 15일

참된 긍휼과 성소수자의 결혼식

누가복음 15장 11~32절에 나오는 탕자의 비유는 가장 사랑받는 비유 가운데 하나이다. 이 비유는 많은 이들의 우려와 경험을 담고 있다. 우리는 이 비유에 나오는 아버지의 아픈 마음을 느낄 수 있다. 방황하는 자녀나 친구를 둔 자들의 슬픔과 고통을 알기에 우리가 사랑하는 이들이 회개하고 믿음으로 돌아오기를 간절히 바란다.
2024년 02월 13일

의인인 동시에 죄인

한 저널리스트는 여러 작가와 사상가들에게 “세상은 왜 이 모양입니까?”라는 질문으로 편지를 썼는데, G.K.체스터튼(Chesterton)은 "나 때문입니다"라고 대답했다고 한다. 그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인식하지 못하는 사실, 곧 세상의 모든 문제가 우리에게서 시작된다는 사실을 인식했던 것이다.
2024년 02월 13일

가시적 교회에서의 사역

교회를 고려할 때 도움이 되는 신학적 구분은 가시적 교회와 비가시적 교회로 구분하는 것이다. 이는 단순하게 하나의 교회를 하나님의 교회와 우리의 교회라는 두 가지 다른 관점에서 바라볼 수 있다는 것을 진술하는 것이다. 하나님의 관점에서 교회는 그분의 택하신 자들을 의미한다.